edaily.co.kr

thumb

경제·일반

“중국 CDS 재급등…미·중 갈등 증폭될 가능성 ↑”

헝다 사태 파장이 연쇄 부도 우려를 자극하면서 중국 신용부도스와프(CDS) 프리미엄이 재급등했다. 신용부도스와프란 부도가 발생해 채권이나 원리금을 돌려받지 못할 위험에 대비한 신용파생상품이다. 나아가 미중 갈등이 더욱 증폭될 여지가 높다는 전문가 의견이 나와 눈길을 ...

0
0
thumb

약삭빠른 기회주의자

증권사 출신

콘텐츠

1388개

구독자

3명

콘텐츠

1388개

구독자

3명
의견을 남겨주세요

당사가 자료의 정확성이나 완정성을 보장할 수 없으므로 참고자료로만 활용하시기 바라며 투자 시 투자자 자신의 판단과 책임하에 최종결정을 하시기 바랍니다.

본 자료의 출처는 상단 표기되어 있으며 본 자료는 어떠한 경우에도 투자 결과에 대한 법적 책임소재의 증빙자료로 사용될 수 없습니다.

당사는 본 게시글에서 언급된 주식에 대해 어떠한 포지션도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 자료의 추천종목에 해당하는 회사는 당사와 계열회사 관계에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