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oongang.co.kr

thumb

경제·일반

"야간직원 구합니다" 24시 국밥집도 노래방 주인도 들떴다

정부가 위드 코로나 시행을 발표한 날부터 벼룩시장에 야간직원 구인광고를 내고 가게 인테리어를 손보느라 바빴다고 했다. 2년 가까이 코로나19에 짓눌렸던 자영업자들이 위드 코로나 시행을 앞두고 영업재개를 위해 기지개를 켜고 있다. 서울 중랑구의 노래방 주인 최모씨는 "영업시간이 풀려 다행이지만 다시 확진자가 늘어 영업이 제한될까 조마조마하다"며 "코로나19로 경기가 워낙 안 좋아 다시 문을 열어도 예전처럼 장사가 잘 될지도 걱정"이라고 했다. - 자영업자,여행 항공,위드 코로나,코로나 직격탄,단계적 일상회복,호텔,트래블버블,영업 재개,코로나19,집합금지,영업제한

0
0
thumb

약삭빠른 기회주의자

증권사 출신

콘텐츠

1466개

구독자

3명

콘텐츠

1466개

구독자

3명
의견을 남겨주세요

당사가 자료의 정확성이나 완정성을 보장할 수 없으므로 참고자료로만 활용하시기 바라며 투자 시 투자자 자신의 판단과 책임하에 최종결정을 하시기 바랍니다.

본 자료의 출처는 상단 표기되어 있으며 본 자료는 어떠한 경우에도 투자 결과에 대한 법적 책임소재의 증빙자료로 사용될 수 없습니다.

당사는 본 게시글에서 언급된 주식에 대해 어떠한 포지션도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 자료의 추천종목에 해당하는 회사는 당사와 계열회사 관계에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