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oongang.co.kr

thumb

경제·일반

[더오래]아버지의 실수로 증여세 폭탄 맞은 자녀

김 모씨는 예금을 증여하는 경우 자녀에게 이체되는 금액이 그대로 증여세 대상이 되지만, 부동산은 기준시가가 시세보다 낮아 증여세를 절세할 수 있다고 판단해 서울의 상가를 자녀에게 증여했다. 김 모씨의 자녀는 개정된 상속세 및 증여세법 시행령에 따라 해당 상가의 재산가액을 증여세 신고 시 적용된 기준시가가 아니라, 과세 관청에서 별도로 감정평가법인에 감정평가를 의뢰해 산출된 감정가액을 기준으로 결정하였으므로 증여세 폭탄이 발생한 것이다. 따라서 앞으로는 개정된 상속세 및 증여세법 시행령에 따라 상가 등 부동산에 대한 상속·증여세 신고 시에는 재산가액을 기준시가로 계산해 신고할지, 감정가액으로 계산해 신고할지 반드시 전문가와 상의해 상속·증여세 폭탄을 맞는 일이 없도록 주의해야 한다. - 세금,증여세 신고,상속세 절세방법,증여세 절세방법,상속세 및 증여세법 시행령 개정사항,더오래_재테크,더오래_재산짓기,재테크,재산짓기

0
0
thumb

약삭빠른 기회주의자

증권사 출신

콘텐츠

1466개

구독자

3명

콘텐츠

1466개

구독자

3명
의견을 남겨주세요

당사가 자료의 정확성이나 완정성을 보장할 수 없으므로 참고자료로만 활용하시기 바라며 투자 시 투자자 자신의 판단과 책임하에 최종결정을 하시기 바랍니다.

본 자료의 출처는 상단 표기되어 있으며 본 자료는 어떠한 경우에도 투자 결과에 대한 법적 책임소재의 증빙자료로 사용될 수 없습니다.

당사는 본 게시글에서 언급된 주식에 대해 어떠한 포지션도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 자료의 추천종목에 해당하는 회사는 당사와 계열회사 관계에 있지 않습니다.